KBS, 국민의 마음을 담은 프로젝트 시즌 2 런칭 – 두번째 시즌 첫 주인공 故 신해철 씨 자녀의 아련한 사부곡

KBS, 국민의 마음을 담은 <한국 사람> 프로젝트 시즌 2 런칭 

 

두번째 시즌 첫 주인공 故 신해철 씨 자녀의 아련한 사부곡, 

시즌1에 이어 강영호 작가의 렌즈를 통해 소중한 가족의 의미 되새겨  

 

 20180515_한국사람

  ‘마음을 담습니다. 마음이 닿습니다.’라는 슬로건으로 우리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마음과 희망을 담담하게 전해 온 KBS 마음 캠페인 <한국 사람>이 떠나간 아빠를 그리는 故 신해철 씨 자녀들의 이야기로 다시 돌아왔다.  

  불의의 사고를 겪으며 우리 곁을 떠난 가수 故 신해철 씨의 자녀 신하연 (13) 양과 신동원 (11) 군. 웃을 때, 찡그리고 입 비죽거릴 때 아빠를 다시금 느낀다는 하연 양과 아빠의 생일인 5월 6일을 맞아 ‘보고싶다’고 말하는 동원 군의 독백을 통해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소중한 가족의 의미를 다시한번 되새겨 보는 시간을 갖게 한다. 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음악과 함께 살아가는 남매의 내면을 강영호 작가의 렌즈로 오롯이 담아냈다. 

 01- 97788 02-183063 DSC_0651-R1 DSC_0719 DSC_1008

   KBS 연중 캠페인 <한국 사람>은 ‘국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KBS’라는 컨셉으로, 알록달록 보석 같은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마음과 희망을 담담하고 진정성 있게 듣는 기록물이다. 한국의 대표적인 사진작가 강영호가 함께한다. 

  지난 한 해 동안 코 드 발레 단원, 평창 동계올림픽 담당관, 환경미화원, 소방관, 쌀집 청년들 등 시즌 1 총 25회를 제작, 릴리즈를 완료한 <한국 사람>은 최근 미국 뉴욕 TV & 필름 페스티벌(The New York Festivals World’s Best TV & Films 2018) 방송사 이미지 홍보(Station / Image Promotion) 부문에서 은메달(Silver World Medal)을 수상하는 등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국민의 마음 프로젝트 <한국 사람>은 공식 홈페이지(http://koreanarchive.kbs.co.kr)와 KBS 방송 채널,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kbskorean) 및 인스타그램(https://www.instagram.com/korean_kbs/)을 통해 공개되며, KBS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KBSPR/)과 유튜브(https://www.youtube.com/user/1004KBS/) 등에서도 볼 수 있다. 아카이빙을 통해 전시도 가질 예정이다. 출연 문의는 maum@kbs.co.kr 을 통해서 가능하다.  

 

<한국사람> 주요 하이라이트  

공식 웹페이지 http://koreanarchive.kbs.co.kr을 통해 웹/모바일로 서비스  

인문학적 기획력을 인정받고 있는 사진작가 강영호와 함께 일상의 내면을 밀착해 다룸 

2018년 미국 뉴욕 TV & 필름 페스티벌 은메달 수상 / 방송사 이미지 홍보 부문 

http://www.newyorkfestivals.com/winners/2018/pieces.php?iid=525389&pid=1  

모아진 작품을 기반으로 전시도 가질 예정 

출연문의는 maum@kbs.co.kr
 

국민의 마음 캠페인 소개 

‘마음을 담습니다. 마음이 닿습니다.’라는 브랜드 슬로건을 중심으로 대한민국 국민들을 위해 연중 기획된 KBS 국민의 마음 캠페인 <한국 사람>은 국민의 보석 같은 일상을 기록하는 프로젝트로 2017년 7월부터 시작됐다. 

강영호(고화질)

사진작가 강영호 소개  

강영호 작가는 사진을 찍을 때 대상과 목적에 맞는 음악을 항상 틀어 놓고 마치 춤을 추는 듯, 지휘하는 듯 대상과 교감하며 내면을 끌어내는 독특한 연출력으로 ‘춤추는 사진작가’라는 별명으로도 불린다. 1999년 영화 <인터뷰>의 포스터의 사진 작업을 시작으로 그는, 한 장의 사진 안에 정보뿐 아니라 정서와 스토리를 담는 ‘인문학적 기획력’을 인정받아 그 후 약 15년 동안 대중에게 익숙한 수많은 상업 광고 작품을 만들어냈다. 2009년부터 그는 자신만의 순수예술 작품 활동을 병행하고 있는데, 자기 자신을 비롯, 수많은 대상과의 인터뷰를 통해 세상을 비추는 또 다른 거울의 이미지를 사진과 퍼포먼스로 보여주고 있다. 2017년, 강영호 작가는 19대 대통령 후보들을 인터뷰하고 사진작업을 한 중앙일보의 칼럼 <Who are you?>를 통해, 각 계파의 정치인들과 인간미의 관점에서 공감할 수 있는 기회를 선보이기도 했다. 이번에 그는 대한민국 전체를 비추는 거울이라는 컨셉으로, KBS와 함께, 국민의 마음 프로젝트 <한국 사람>을 기획했다. 평범하고 지루해 보이는 일상의 내면에 존재하는 알록달록한 보석들을 내시경의 관점을 통해 찾아내고자 한다. http://www.younghokang.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